이 름 임마누엘
제 목 면접 감점요인 1위는 말끝 흐리기
기업체 입사 면접평가에서 가장 큰 감점 요인으로 작용하는 구직자의 버릇이 '말끝 흐리기'인 것으로 나타났다.

(서울=연합뉴스) 임형섭 기자 = 기업체 입사 면접 평가에서 가장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지원자의 버릇은 '말끝 흐리기'인 것으로 조사됐다.

4일 취업포털 사람인이 기업 인사담당자 417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감점 요인으로 작용하는 구직자의 버릇으로 23.9%가 '말끝 흐리기'라고 답했다.

다음으로는 '시선 회피'(21.6%), '다리 떨기'(10.5%), '불필요한 추임새'(8.8%), 한숨 쉬기'(5.9%)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.

'말 더듬기'(5.9%), '다리 꼬기'(4.3%), '머리 긁적이기'(2.9%), '손톱 뜯기'(2.9%) 등도 피해야 할 버릇으로 꼽혔다.

부정적으로 보이는 이유(복수응답)로는 '주의가 산만해 보여서'(45.8%), '자신 감이 없어 보여서'(45.4%), '면접 준비가 부족해 보여서'(25.8%) 등이라고 답했다.

실제로 74.8%는 이런 버릇 때문에 지원자를 탈락시킨 경험이 있다고 답하기도 했다.




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


임마누엘 직업소개소     주소 : 서울 서초구 반포동 722-31 성창빌딩 3층    TEL : (02)546 - 8833     허가번호:2007-3210114-11-5-00015